얼마전 우연한 기회에 스피커를 비교해 놓은 사이트가 있다 하여

궁금한 마음에 들어가 보았습니다.

https://soundcloud.com/sonic-sense-pro-audio 바로 이 주소 인데요.

사운드 클라우드 링크를 통하여

원음 사운드를 들려주고, 그 사운드를 각기 다른 모델의 스피커를 통하여 틀었을 때,

소리가 어떻게 나올 지를 미리 들려주어서

스피커 구입을 앞두고 있는 소비자, 혹은 다른 스피커의 성향이 궁금한 사람들이

들어보고 그 스피커의 소리를 “미리 들어볼 수 있는” 컨셉인 것이죠.

유투브 페이지에 가면 비교 영상까지 존재합니다.

으..집에서 이 모든 스피커의 성향을 들어볼 수 있다니.. 엄청나네요!!

이제 저의 AKG K702 해드폰을 노트북에 꼽고…이 방대한 모든 자료를..

이제 마음껏 스피커들을 비교해볼까요..!!!!

아니.. 잠깐..

뭔가 말이 되지 않는 것 같지 않나요..?

깊게 생각할 필요도 없이 제가 생각하는 이 테스트의 말도 안되는 몇 가지 점을

이야기 해 보겠습니다.

 

1. 128kbps mp3.

사운드 클라우드의 스트리밍 포멧은 128kbps mp3 파일 입니다.

원음이 어쨋든 비교 파일이 어쨋든.. Perceptional compression codec 이 들어간

이미 사운드가 “망가질 데로 망가진” 파일 이라는 것이죠.

컴프레스가 된 파일을 가지고 음원을 비교한다.. 말이 안되지 않나요?

 

2. Speaker through another Speaker

예를 들어 제가 ADAM A7X 스피커의 성향을 들어보려고 노트북에 저의 AKG K702

해드폰을 꼽고 집중을 해서 음원을 들었다고 가정해 보겠습니다.

홈페이지에서 주장하는 것 처럼 “더미해드 마이크를 썼느니.. 어떤 프로그램으로 매칭을 했느니

어쩌고 저쩌고..” 최대한 자신들의 자료가 정확하다는 걸 주장하기 위해 애써보지만 ..

제가 듣는 사운드는 아담 스피커의 소리일까요 아니면

아담 스피커를 AKG K702에 물려서 튼 소리 일까요?

아담 스피커를 AKG K702에 물려서 튼 소리가 아담 스피커와 얼마나 차이가 날까요?

굉장히 심하게 차이가 나겠죠..

청취자가 사용하는 해드폰/스피커/이어폰에 따라서 결과물이 말도 안되게 달라질 수 있는

이 테스트는 테스트라고 말하기도 부끄러운 것이죠..

 

3. 룸 어쿠스틱

동일한 스피커를 구입해서 목동 3단지 모 아파트 332호에 가져다가 트는 소리와

영등포구 대림 3동 현대 아파트 992호에 가져다가 트는 소리는 180도 다릅니다.

이 말도 안되는 드립을 풀어 보자면,

스피커는 룸 어쿠스틱을 굉장히 많이 탄다는 뜻 입니다.

동일한 스피커가 다른 룸에 들어가면 소리가 완전히 달라지죠.

완전체에 가까운 룸 튜닝을 하지 않는 이상 말입니다.

예전에 룸 어쿠스틱 전문가와 짧은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는데

스튜디오 디자인을 할 때, 룸 어쿠스틱의 뼈대를 잡기 전에 스튜디오 엔지니어에게

어떤 스피커를 사용할건지를 물어본 다고 합니다.

해당 스피커의 성향에 맞추어서 룸 어쿠스틱을 잡아야 완벽한 룸이 나온다는 말이죠.

그렇게 튜닝한 룸에 전혀 다른 스피커를 가져다가 놓으면 또 그 룸은 완벽하게 소리가 달라진 다는 말 입니다.

정말 슬픈 이야기 이지만, 한 스피커 세트가 자신에게 100프로 맞는지를 확인해 보려면

직접 자신의 룸에 가져와서 틀어보는 수 밖에 없습니다.

다른 방법은 룸 어쿠스틱이 어느정도 제대로 잡혀 있는 장소에 가서 그곳에서 청취를 해 보는 것이죠.

그러면 어느정도 성향을 알 수 있으니까요.

자신의 집에서 소리가 완벽하게 달라진 다면, 룸 어쿠스틱을 잡는데 돈과 시간을 투자하면 되는 것 이니까요.

이렇게 복잡한 과정을 귀찮아 하는 많은 유저들에게 내미는 사탕과 같은 저런 테스트는

절대로 정확하지 않으며, 오히려 다른 스피커에 대한 안 좋은 선입견을 불어 일으킬 수 있으며

저런 테스트를 믿고 스피커를 구입했을 시에 오는 충격은 아무도 책임지지 않습니다.

 

해당 사이트에 가면 해드폰도 있는데.. 마찬가지 입니다.

해드폰이야 말로 직접 청취를 하면 바로 성향을 파악할 수 있기 때문에

직접 가서 들어보는 것 만이 방법 입니다.

 

스피커나 해드폰을 구입하기 전에 Frequency Response 그래프 등을

보고 그 스피커의 성향을 파악하려는 분들이 계시는데..

절대로 정확하지 않으며.. Freuqnecy Response 그래프는 테스트 방식에 따라서

Frequency Resolution, Graph Smoothing 을 도입해 엉망 진창의 차트를

아주 예쁘고 보기 좋게 만드는 경우가 태반이기 때문에.. 정확하지 않습니다.

 

장난스럽고 아무도 믿지 않겠지.. 라고 넘어가려 했는데 저에게 직접 이메일까지 주셔서 물어보는 분이

계서서 이렇게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