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 Tools First 가 출시된지 어느정도 시간이 지난 지금 드디어 다운로드 링크를 이메일로 받게 되었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Pro Tools First 를 설치하는 방법을 차근 차근 여러 스크린샷들과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Pro Tools First 는 무료 소프트웨어 입니다. 별도로 드는 비용이 없는 대신, Avid 의 Download 리스트에 가입을 하여 소프트웨어 다운로드 링크를 보내주기를 기다려야 한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저도 몇 개월 전에 신청을 했는데 이제서야 다운로드 링크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선착순으로 보내주는 것도 아닌 것이, 어떤 분들은 신청을 한 지 몇 일이 지나지 않아서 받는 경우도 있다고 하더군요. 아래 링크를 타고 들어가시면 다운로드 대기자 명단에 이메일 주소를 입력할 수 있습니다. 조금 이해가 되지 않는 시스템인데.. 아마 나중에는 누구에게나 받을 수 있는 방식으로 바뀌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http://apps.avid.com/ProToolsFirst/

Screen Shot 2015-08-29 at 3.41.57 PM

가입자 리스트에 이메일을 입력하고 나면 랜덤하게 다운을 받을 수 있다는 이메일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2.17.35 PM

Download Now 를 누르시면 다음 페이지로 이동하게 됩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2.17.48 PM

총 4가지의 Step 이 있습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2.18.07 PM

Avid 계정이 필요합니다. 아직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계정을 만들어야 하고 이미 계정이 있으신 분들은 로그인하시면 됩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2.19.07 PM

iLOK 계정또한 필요합니다. 아이락 USB 키는 필요하지 않으나, 아이락 계정은 있어야 하므로 ILOK 계정을 만드셔야 하며 이미 있으신 분들은 계정 아이디를 입력하시면 됩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2.19.54 PM

모든 절차를 마치게 되면 AVID – MY ACCOUNT 메뉴에 Pro Tools First 가 들어와 있는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해당 링크에서 윈도우/맥 필요하신 인스톨러를 다운로드 받으셔서 설치하시면 됩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3.22.33 PM

Pro Tools First 는 하얀색 바탕의 아이콘으로, Pro Tools 풀 버전과 동시 설치가 가능합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3.23.05 PM

Pro Tools First 를 처음 실행하면 Avid 계정의 정보를 입력해야 합니다.

Screen Shot 2015-08-29 at 3.23.39 PM

Avid 정보를 입력하고 나면 드디어 프로그램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저는 처음 어플리케이션을 실행하면서 플러그인을 로딩하는 중에 10번이 넘게 프로그램이 계속 Crash 하여 문제를 일으키는 플러그인의 aax 파일을 잠시 다른 위치로 옮겨 놓은 뒤, 프로그램을 실행하니 문제없이 로딩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정말 의아스러운 것은 Pro Tools First 에서는 Avid 에서 기본으로 제공하는 플러그인들과 Avid Store 에서 구입한 플러그인 밖에 사용할 수가 없습니다. 즉 사용하지도 못할 플러그인들을 검색하고 로딩하면서 프로그램이 Crash 된 것이죠.

Screen Shot 2015-08-29 at 3.36.24 PM

Pro Tools First 는 풀 버전과 외관상 그렇게 달라보이지 않지만, 몇 가지 기능의 부재와 Playback Engine 같은 설정이 아주 간단하게 되어 있습니다. 녹음하는 모드, 들어보는 모드 (믹스 모드)를 설정하는 부분은 buffer size 와 연관이 있는 것 같은데 어쩌면 차라리 풀 버전도 이렇게 간단하게 설정 할 수 있는 모드가 있으면 어떨까 하는 생각도 드네요.

Pro Tools First 는 작업하는 파일이 Avid Cloud 에 저장이 됩니다. 총 3개의 프로젝트까지 생성이 가능하며, 차후에 별도 구매를 통하여 최대 프로젝트의 수를 늘릴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합니다. 온라인에 연결이 되어있지 않아도 프로젝트 작업이 오프라인에서 가능합니다.

Pro Tools First 는 프로툴스 일반 버전과 호환이 되지 않습니다. (정말 안 좋은 기능의 제한이라고 생각합니다) 즉 녹음실에서 일반 프로툴스로 녹음을 받아온 세션을 Pro Tools First로 열 수 없습니다. 차후에 클라우드 서비스가 개통이 되면 이 부분의 제약을 없앨 수도 있다는 이야기가 들려옵니다.

Pro Tools First 는 프로툴스를 배워보고 싶어하는 분들에겐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플러그인의 제약과 세션 파일 호환의 문제가 있지만, 녹음실에서 특히 많이 쓰이는 프로툴스의 기능을 무료로 배울 수 있는 좋은 방법 이니까요. 연습용 프로젝트야 3개면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Pro Tools First 보다 스탠다드 버전을 사용해보고 싶으신 분들은 아직도 Pro Tools 는 30일 무료 데모 파일을  지원하니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