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부로 공식적으로 대학원 원서 접수가 완료 되었습니다.

정말 끝이 안 날 것 같던 4개월의 정주행이 이로써 끝이 났네요.

이제 2주를 쉬고 나머지 학기를 끝내고.. 대학원 입학 여부 통지를 기다리는 일만 남았네요.

그동안 미루어 두었던 강좌들과 포스팅을 올리며 방학을 보낼 것 같습니다.

4개월동안 힘든 학교생활을 하였지만, 제가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배운 모든 지식보다

이 짧은 기간에 얻은 지식이 더 크다 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이제 그것들을 글과 강좌로 만드는 일만 남았네요.

재미있는 강좌들로 ‘곧’ 찾아뵙겠습니다.